‘전기차가 인공지능과 만나 4차 산업혁명을 이끈다’

 201207년 3월 17일  오전 10시 제주 여미지 식물원에서 개최된 글로벌 EV 서밋’에 전기자동차 산업생태계 조성을 주도하는 정책결정자와 기업최고경영자, 최고전문가들이 함께 모여 ‘이미 시작된 미래자동차 전쟁, 승자의 조건 (How to Win at the Tipping Point)’를 주제로 대응전략을 집중 논의했다.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 EV 써밋의 주요결과를 정책과제 및 협력방은의 형태의 8대 권고안을 엑스포 개막식에서 제시, ‘New Mobility’의 미래를 제시하고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하는 새로운 발전 패러다임을 모색했다.

 

             IEVE 2017: Key Recommendations derived from the Global EV Summit                                                                     

Being electric, connected, autonomous, and shared will be the defining direction for the future of new mobility. Specifically, EVs along with SDVs will play a pivot role in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hat would integrate cyber and physical worlds with unprecedented pace and scope.

To forge the transformation cleaner, safer, smarter, more inclusive, we, policy makers, business leaders, experts and civil society actors gathered at the Global EV Summit, and have come to agree to make recommendations as follows:

  1. Get “out of the box” from old transport paradigm and develop agile and flexible policies and regulation to anticipate new technological developments and business model transformation.
  2. Reflect users’ experience and involve citizens as much as possible in designing and implementing new mobility-related polices.
  3. Ensure that the new development of mobility is linked to electrification and low-carbon energy solutions to combat climate change, one of the biggest challenges of our time.
  4. Promote the sharing of vehicle fleets and rides and experiment with different shared mobility models.
  5. Take holistic and long-term approaches to city infrastructure and transportation development early on to accommodate new realities such as AI, IoT, big-data, and smart grid, as well as integrated mobility solutions.
  6. Enhance tri-lateral partnerships among national and local governments, business community, and civil society. Ensure that international frameworks advance interoperable standards for emerging technologies.
  7. Expand global cooperation and join initiatives to scale-up new common opportunities and minimize the gap between haves and have-nots around the world.
  8. Forster innovation while addressing the challenges of new developments like job displacement and cyber resilience.

For our sustainable future, let us seek harmonious civilization that can go well with our nature and machine. Thank you

 

Global EV Summit 주요 권고 사항

전기(electric), 연결(connected), 자율(autonomous), 그리고 공유(shared)는 자동차 모빌리티의 미래를 정의하는 방향이 될 것이다. 특히, 전기차는 자율주행차량(SDVs)과 함께 전례 없는 속도와 범위로 가상 및 물리적 세계를 통합할 4차 산업혁명에 있어 중심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교통을 더 깨끗하게, 안전하게, 똑똑하게, 보다 포용적(inclusive)으로 구축하기 위해, 정책결정자와 산업계 리더, 시민사회 주체들은 글로벌 EV 써밋에 모여 다음과 같은 권고사항을 제시한다.

  1. 과거의 수송 패러다임에서 ‘탈피’하고, 신속하고 유연한 정책과 규제를 도입해 새로운 기술 발전과 비즈니스 모델 변화를 예측하게 하라.
  2. 새로운 모빌리티 관련 정책을 설계하고 실행하는 데에 가능한 많은 이용자의 경험을 반영하고 시민들을 참여시켜라.
  3. 우리 시대의 가장 큰 도전 중 하나인 기후변화에 대처하기 위해, 모빌리티의 새로운 발전이 전기화 및 저탄소 에너지 솔루션에 연관되도록 하라.
  4. 카 쉐어링을 확대하고 다양한 공유 모빌리티 모델을 실험하라.
  5.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스마트그리드, 그리고 새로운 통합 모빌리티 솔루션과 같은 새로운 현실을 수용하기 위해 도시 인프라와 교통 체계 수립에 있어 전체적(holistic)이고 장기적인 접근을 조기에 취하라.
  6. 중앙 및 지방 정부, 산업계, 시민사회 간 3자 파트너쉽을 조성하라. 최신 기술에 대한 상호작동가능한(interoperable) 표준을 이끄는 국제적인 프레임워크를 구축하라.
  7. 국제 협력을 확대하고, 새로운 공동의 기회를 확장하는 계획에 동참하며, 전 세계의 가진 자와 가지지 못한 자의 격차를 최소화하라.
  8. 혁신을 촉진하되 일자리 대체나 사이버 안보와 같은 새로운 도전에도 적극 대처하라.

우리들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하여, 자연 그리고 기계와 조화롭게 공존하는 문명을 추구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