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강남훈)이 강원지역 지자체 탄소배출권사업 활성화 기반 마련에 나섰다. 공단은 13일 강원도, 한국기후변화연구원과 함께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3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공단은 강원도의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 정책감축사업을 발굴하고, 외부사업 연계 투자유치 사업화 모델을 개발한다. 또한 지속가능한 지자체 외부사업 활성화를 위한 사업 모델 개발에도 협력키로 했다. 상쇄제도 인식 확산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사업 활성화 기반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후략,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