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자부가 지난 12일 오후 ‘신고리 5·6호기 중단에 따른 피해주민에 대한 대책’ 자료를 공개했다. 다만 피해 지역주민이나 관련 기업들과 대화나 논의는 없었는 데다, 아직 공사 중단 여부가 최종적으로 결정되지도 않았는데 보상안을 발표해 탈원전을 기정사실화 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후략/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