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2022년까지 뿌리산업 스마트공장 2000개로 늘릴 것”

정부가 뿌리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2020년까지 뿌리기업 스마트공장 2000개를 만든다. 핵심 뿌리기술도 선정해 뿌리산업을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키운다는 계획도 세웠다. 뿌리산업 종사자 수를 늘리기 위해 연령별 유입 방안도 마련했다. (후략/원문보기)

By |11월 29th, 2017|국내외 뉴스|0 Comments

저무는 내연기관차 시대…제조에서 서비스로 주도권 이동하나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다양한 브랜드의 자동차 업체가 각기 다른 디자인과 성능으로 판매 경쟁을 벌이는 지금의 완성차시장과 달리 완전 자율주행과 차량공유의 시대는 플랫폼 경쟁에서 앞선 소수의 업체로 재편될 가능성이 크다”며 “제대로 된 수익구조를 만들지 못하는 자동차 업체들은 결국 경쟁에서 낙오할 수 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중략/원문보기)

By |11월 13th, 2017|국내외 뉴스|0 Comments

한전’BIXPO2017’11월 1일 개막

한전의 빛가람 국제전력기술 엑스포인 ‘BIXPO 2017’가 11월 1일부터 3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슬로건이 ‘Connect Ideas, Meet the 4th Revolution’이다. 글로벌 화두인 4차 산업혁명의 거대한 흐름 안에서 에너지 산업이 나아갈 방향을 살펴보고 기술 트렌드와 융합방향을 모색한다는 취지다.(후략/원문보기)

By |10월 30th, 2017|국내외 뉴스|0 Comments

“태양광 일자리, 원전보다 2배 이상 많다”

태양광 발전의 일자리 창출 효과가 원자력이나 화력 발전보다 크다는 분석이 나왔다. 산업연구원은 22일 ‘태양광융합산업, 4차 산업혁명 시대 일자리 창출과 균형발전에 기여’ 보고서에서 “원자력과 화력 발전 등은 일자리 창출 효과가 미흡하지만 태양광 발전은 100만달러를 투자할 때 15.7명의 일자리가 생길 정도로 일자리 창출 효과가 높다”고 밝혔다.(후략/원문보기)

By |10월 25th, 2017|국내외 뉴스|0 Comments

제5회 미래에너지포럼

(사)우리들의미래와 조선비즈는 6월 15일 소공동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EU의 에너지 정책 및 현황과 관련하여 새롭게 출범하는 우리나라 정부의 환경정책에 수립의 시사점을 찾고자 2017 미래에너지포럼을 개최하였다. 환경은 이제 한 나라의 노력만으로 해결될 수 없는 초국가적 과제 입니다. 이에 각 국가는 이웃 국가들과 합동하여 공동의 환경정책을 펼치고 있습니다. UN은 기후변화협정을 체결했고 EU도 자체적으로 기후변화 정책을 수립하였습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

By |10월 16th, 2017|국제포럼 및 회의|0 Comments

한수원, 전기차 보급·공유 앞장선다

한국수력원자력공사는 업무용 전기차 셰어링 시범사업 출범하였고, 선도적 공유경제 실현 위해 2020년까지 업무용 전기차 100% 운영할 방침이라 밝혔다.(Read more)

By |9월 29th, 2017|국내외 뉴스|0 Comments

中 360만대 vs 韓 16만대…전기차 혁명서 낙오되는 한국

지난 120~130년간 자동차를 움직여온 연료인 휘발유, 경유가 자동차에서 밀려날 날이 머지않았다. 프랑스 정부가 2040년 휘발유와 경유차 판매를 중단하겠다고 발표했다.

By |7월 12th, 2017|국내외 뉴스|0 Comments